멜론 5분 챠트 만든새끼 .....
악마가 만든게 틀림없다 .........
낼 출근해야 하는데 못자겠어;;;;;;;;;;;;;;;;;;;;
다이아몬드 뮤뱅에서 들었을 땐 그냥 평범한 발라드? 이랬는데 너무 좋다 ㅠㅠㅠㅠㅠㅠㅠㅠㅠ아놔ㅠㅠㅠㅠㅠ
애들이 이런 노래도 소화할 줄 아는구나 ㅠㅠ가사가 좀 맘에 안들지만; 괜찮아 애들 목소리가 다이아몬드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by 나생 | 2014/07/22 01:58 | 사랑이 죄인가요? | 트랙백 | 덧글(13)
일단 기다리곤 있는데ㅍ_ㅍ + 감상
뮤비가 어떻게 나올지 진짜 걱정되서 미치겠다;;; 확실한건 내가 이걸 제대로 돌려보진 못할 거란거다 ㅠㅠㅠㅠㅠ
제발 연기장면은 최소한 줄이고 개인컷과 댄스장면 많이 나오게 해주세요 감독님 ㅠㅠㅠㅠㅠㅠㅠ 특히 대사 있으면 안됨;;
데스티니보다야 낫겠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성열이 이 컷이 뮤비의 베스트 장면이 아닐까 싶 .............;; 
월요일에 회사에 일찍 출근하고 싶었지 ㅠ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렇다 ㅋㅋㅋㅋㅋㅋㅋㅋ 울림은 여동생따위 관심없고 존나 얻어터지고 상처입고 피흘리는 잉피를 보고싶었던 거다 ㅋㅋㅋㅋㅋㅋ
왜 이렇게 애들 맞는거 좋아해 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나도 좋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상처받은 소년 판타지 이런식으로 푸나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내가 OGS 오프닝 때 애들 수갑채운거 보고 뭔가 느낌이 왔었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중엽이형ㅠㅠ... BTD 찍고 애들이 아파서 누우니까 다시는 이런거 찍지 말자고 했으면서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ㅋㅋㅋㅋㅋㅋ
아 존나 ㅋㅋㅋㅋㅋㅋㅋ 내가 얻어맞는 인피니트 보고싶어서 찍겠다는데 뭐 문제있냐는 저 당당함!!!!!!! 
시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솔까 이 뮤직비디오 근본도 없는데 애들이 얻어맞으니까 좋기는 좋다 ㅋ
나도 모르던 내 취향을 깨달은거 같달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ㅠㅠㅠㅠㅠㅠ 
그렇다 난 얻어맞는 인피니트가 너무너무 좋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제 댄스버젼만 내주세요 ^^*
뮤비내용 한줄요약 : 잉피가 존나 쳐맞는데 맞는게 이~뻐~ 
by 나생 | 2014/07/20 23:39 | 사랑이 죄인가요? | 트랙백 | 덧글(11)
인피니트 Back 컴백무대 감상
초기 스타일리스트 빽가를 원망했으나 이쯤되니 다돌도 빽가가 아니라 울림탓이 아니였나 진지하게 생각이 들기 시작했다.
노래와 안무와 애들 실력 발전등 부심으로 벅차 뿌듯하다가도 다시 왜 그래야만 했나 또 울컥; 이러다가 조울증오겠네ㅠㅠ
내가 암페타민 들여오면 빼박 구속이니 덕질로 이겨내는 수 밖에ㅠㅠ 
1. 의상

좀 단순+심심하긴 하지만 지금 머리가 저 지경으로 난리 났으니 오히려 의상은 단순하게 가는게 무대 집중도를 높인다.
지금 저 머리에 의상까지 패턴이 있거나 화려했으면 정말 안무고 뭐고 아무것도 눈에 안들어왔을 듯;;;;
상의 옷자락이 약간 길어서 춤 출 때마다 펄럭이는게 이쁘고 재질도 가볍고 애들 팔뚝이 보이는 나시인 것도 좋다. 
이때 ㅋㅋ 옷자락이 팔락거리는, 샤르르 하는거 너무 이쁨 ㅠㅠㅠㅠㅠㅠㅠㅠ 커흑 ㅠㅠㅠㅠㅠ 
코디여신님이 집착하는 세가지- 옷핀, 시스루(망사), 옷자락 날리는 것. 이렇게 세가지에 특히 집착하는게 있는데
세가지 모아놓고 보니 나비채집하여 박제하는게 왜 떠오르냐;;; 
이 의상은 겉옷과 안감을 배색을 다르게 하든 재질을 다르게 하는게 나을거 같다. 특히 음중에서 회색으로 통일하니
무슨 단체 승복같았 ㅠㅠㅠㅠ 머리까리 밀려서 까리한 절오빠인줄 알았네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교회오빠는 가라.. 이제 절오빠시대다.. 조계종이냐, 천태종이냐ㅠㅠㅠㅠㅠㅠㅠ
일본 애니만화에 나오는 승려캐릭터? 최유기나 결계사나 뭐 그런 작품중 싸우는 승려 나올 때 패셔너블한 캐;있잖아 
약간 그런 느낌이 없잖아 있었다;;; 
그리고 더 재밌는건 애들 의상 절개선이나 소매가 시스루, 길게 내려진게 되게 여성복같은 디자인임 ㅋㅋㅋㅋㅋㅋㅋ 
2. 안무

동민쌤 제 절을 받으세요ㅠㅠㅠㅠㅠ 울림은 동민쌤 탈모치료비를 산재처리해라!!!!! ㅠㅠㅠㅠㅠㅠ 
내가 1세대부터 돌빠질 했는데 센터를 등보이게 포메이션 짠 안무는 처음봐서 진짜 놀랐다 -0-0-0-0-0-0-0-
빽빽빽빽 안무가 단순한 느낌이 있긴한데 1. 도입부 거울안무 2.한명씩 서로 건드리면서 연결되는 원스텝 안무
3. 3/4 포메이션으로 등보이는 안무 이 세개가 너무 신박해 ㅠㅠㅠㅠㅠㅠ 아 진짜 ㅠㅠㅠㅠㅠㅠ
이거.. 이부분 말이야 ㅠㅠㅠㅠ 양옆으로 명수랑 호야가 싸다구 날리는 듯한 동작도  좋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입덕전부터 저 팀은 댄스멤버가 대단하다고 생각했던게 동우와 호야가 둘이 전혀 다른 타입으로 춤을 잘추는 타입이라
동우는 같은 동작을 하더라도 자기식대로 표현하는 표현력이 좋고 한동작 수행하면서 다른동작 넣는게 자연스럽고
호야는 아이돌 댄스멤버 센터는 이래야 한다는 정석같다. 아무리 박자 잘맞추는 댄서라도 난 호야만큼 칼박인 댄서는 못본거 같다.
 거울 안무 끝나고 군무 시작할 때 이부분 진짜bbbbbb 
인피니트가 칼군무 이미지를 가지게 된 거엔 센터가 호야인 영향도 크다고 봄. 일단 센터에서 추는 애가
저렇게 박자가 딱딱 맞으면 전체적인 이미지도 다 비슷하게 맞는거 처럼 보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타고난 것도 있지만 저만큼 칼박자 맞추려면 연습량이 받춰주지 않으면 불가능하다. 
개인컷은 뮤지컬 스타일 섞으면서 단체컷에선 호야를 센터에 놓고 박력있게 칼군무 뙇!!!! 하니
기존에 인피니트 댄스 타입이 아닌 것과 기존에 잘 하던 것을 적절하게 섞어 짠 안무에
아직 우현이가 왼쪽팔이 다 안나은걸 고려해서 왼쪽 팔 안쓰게 배려해 놓은 구도에(우현이 왼쪽모습 한번도 안보임 진짜 ㅋㅋ)
그리고 어디를 잡더라도 어느정도는 발카에서 살아남을 법한 안무이기도 함 ㅋㅋㅋㅋㅋㅋㅋ  
와 진짜 동민쌤 ㅠㅠㅠㅠ ADDM 의미 처음 듣고 대차게 비웃었던거 사죄합니다 ㅠㅠㅠㅠㅠ 동민쌤은 ADDM이 맞습니다.인정ㅠㅠ
그리고 난데없지만 개인컷 원스텝 안무에서 우현이가 호야 터치하고 가는거 안무가 아니라 애드립이라고 하던데
나 절대로 호모커플 관심도 없고 찾아보지도 않으며 설령 관심있더라도 이커플은 아닌데 
왜 이 장면에서 나는 난데없이 엄청난 케미를 느낀 것인가;;;;;;;;;; 
거듭 강조하건데 절대 호모필터링 아니고, 저 장면에서 갑자기 성적긴장감이 느껴져서 티비 보다가 깜짤 놀랐....(....) 
3. 노래

얼론 이후 더 이상 알파벳을 의심하지 않기로 했지만 빽빽빽빽만 나온 티저를 듣고 불안하기도 했다
가사가 또.... 어휘력 부족의 느낌이 물씬 들어서;;;; 
일단 가사에 대한 느낌은 좋아! 선방했다! 이런 느낌 ㅋㅋㅋㅋ 열심히 작사에 노력한 흔적이 보임 ㅋㅋㅋㅋㅋ
랩파트가 없고 섭보와 래퍼가 후렴구 돌아가면서 부르는 구성도 신선하고
데스티니 때도 보컬디렉팅을 진짜 잘했다고 생각했는데 역시 이번에도 애들 보컬 활용을 무지 잘했다. 
파트가 적은 성열이와 성종이는 느린 원샷 파트 줘서 (일명 성녀파트;;) 얼굴 자랑을 하게 하고 임팩트를 주고
확실히 애들 보이스컬러 파악을 잘하고 잘 쓰는 느낌을 주는 작곡팀이긴 함

스윗튠에 이어 알파벳도 인피니트가 최애임이 확실한 느낌인데, 사실 이분들 데스티니때부터 인텁에서 인증을 하셨....
최애라 연성력 몰빵한게 너무 느껴지는거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무엇보다 충격은 티저의 빽빽빽빽을 듣고 당연히 성규구나 했는데 사녹후기에서 그부분이 명수파트라길래
에이 설마했고 음방을 볼 때까지도 못믿었다. 오죽하면 성규 입모양까지 살펴봤.......
와;; 내가 내 최애 목소리도 못알아듣다니ㅠㅠㅠㅠㅠㅠ무대를 보고서도 믿지 못해서 보고 또보고 ㅠㅠㅠㅠ
라스트 로미오때도 노래 많이 늘었다 싶었는데 백은 그보다 더 늘었는게 호야랑 명수는 어지간한 그룹 메보해도 될 정도;ㅠㅠㅠㅠ
그전엔 김명수 메보하란게 드립이였지만 이제는 드립이 아니게 되어쓔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팬깍지도 있지만 전부터 명수한테 보컬트레이닝 좀 제대로 시키면 굉장히 발전할거란 생각을 했었다
애가 성량이 좋고 음색도 호불호 갈리지만 확 튀고 개성있는게 차라리 특색없는 것보단 낫고
기타쳐서 그런지 첫음 잡는거나 잘할 때보면 박치도 아닌데, 문제는 음정의 불안정함이... 결국 잘할 때만 잘한다는건
제구력 문제라서, 명수가 가진 문제점은 연습으로 극복 가능한 종류의 것이라 생각했다.
월투이후 행사나 연말무대 라미오 활동 보면서 라이브 소화력이 엄청나게 좋아진게 드러났지만 

취바취지만 표현력이란 연습해서 극복할 종류의 것이 아니라 타고나야 하는게 있는데 아원츄빽빽빽빽~ 사비 들으면서
놀랐던 건 애가 이런식으로 노래하는 걸 처음봐서, 그동안 노래할 때 원패턴이였던 것도 결국 표현력의 문제거든. 
야구로 비유하면 직구만 던지던 투수가 제구력 안정되고 변화구도 슬슬 습득하기 시작한거 같아서 대견함 ㅠㅠㅠㅠㅠㅠ 
나중에 음원뜨면 노래는 다시 감상을 더 쓰겠지만 애들이 음원과 라이브 차이가 좀 있다보니 음원이 어떨지 궁금하다.
라스트 로미오때도 라이브 넘 잘해서 부심터졌는데 백은 그보다 더 잘해 ㅠㅠㅠㅠㅠ 와 쩔어ㅠㅠㅠㅠㅠㅠ 
아이돌 파는 게 실력이든 뭐든 키우는 재미가 있어야 하는데 지금 존나 효도받는 기분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뮤뱅에서 애들 목소리와 에알이 음정 약간 안맞는거 아니였으면 라이브인가 싶었을거얔ㅋㅋㅋㅋ ㅠㅠㅠㅠㅠㅠㅠ
엠빙신이 맘에 안들지만 이번에 립싱금지 규칙 만든것도 의심을 피하고 좋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도대체 월투에서 뭔일이 있었길래 이거 월투다큐영화에서 밝혀주시죠 좀 ㅠㅠㅠㅠㅠ

4. 헤어

지금까지 전부 좋은말만 썼으니-.-

무대 보기전까진 그래도 혹시 이번 컨셉과 저 머리가 무슨 연관이 있을지도 모른단 생각을 하긴 했었음
이미지 변신을 한다고 힙빱을 들고 나온다거나.... 에이치도 아니고 완전체와 힙합이라니 말도 안된다 싶지만
요즘 워낙 음원챠트에 힙합풍 노래가 강세인데다 스윗튠 노래 받던 다른 그룹이 갑자기 힙합삘로 나온거나
리팩기사에도 지금까지 안하던 시도라고 해서, 힙합풍은 아니더라도 겁나 쎈 컨셉이라 그런 머리를 한거라면
마음에 안들어도 납득할 순 있겠다 싶었는데 막상 노래와 무대를 보니 더욱 그 머리 ...... 모르겠어...... 
오히려 노래나 안무를 보면 쎄기는 커녕 라스트 로미오보다 공격력이 약해진 느낌인뎁쇼???

라미오는 애들은 이뻤지만 독배라고 해도 괜찮다잖아. 처음에 성규 오프닝때 박력보면 독배 원샷한 후 한잔 더!! 외칠거
같은 포스에 마치 추격자처럼 도망간 여자 쫒아가는게 과연 줄리엣이 잡히면 무사할까; 싶은 느낌이라면 
백은 오히려 구석에서 다시 돌아오라고 찔찔 짜는 느낌?;;; 실연의 아픔으로 머리를 민다는 컨셉인건가???? ;;; 그럴바엔 차라리 눈에 안보이게 입대를 해....
다행히 뮤뱅에서 머리 내렸을 땐 좀 애매했다가 음중에서 머리 확 까버린 명수를 보고 재입덕을 쿨럭쿨럭..... 
데스티니 때처럼 모든 팬들이 한마음으로 내 최애가 젤 못생겼다고 울었던 때보단 낫긴한데 
라미오 여섯+백 호원 이렇게 나오면 레전드 찍었을 텐데ㅠㅠㅠㅠㅠㅠㅠ 생각해봐야 죽은자식 뭐만지기지ㅠㅠㅠㅠ
팬들 말대로 기왕 밀어버린 머리 어쩌겠냐, 애들의 모근이 힘내주길 바랄 수 밖에 ㅠㅠ 
소원은 염색한 김에 한번 컬러렌즈 끼고 나왔으면 좋겠음. 금발에 파란렌즈면 내 최애소설 은영전에 나오는 캐릭터같을 듯ㅠㅠ 
있어.. 시스콤 걸린 황제라고...

5. 방송국

뮤뱅이 제일 낫다니 이럴수가 ㅋㅋㅋㅋㅋㅋ 진짜 케백스 수신료 더내라면 더 낼수 있겠다
개인안무컷은 음중이 낫고 군무컷은 뮤뱅이 잘 잡았고 인가는 ㅋㅋㅋㅋㅋㅋㅋ 시발 ㅋㅋㅋㅋㅋㅋㅋ 
컴백했다고 인가가 신경 써준건 알겠는데 조금만 신경을 덜 써주지 그랬어요 ㅠㅠㅠㅠㅠ 
라스트 로미오 때 조명을 때려넣더니 이번 인가는 니가 뭘 좋아할지 몰라서 다 넣어봤다 ㅋㅋㅋㅋㅋ 냐고
같이 첫방하는 다른 그룹들은 그냥저냥 무난하더구만 왜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인가 미안해서 너무 과하게 해줬나;;;;;
그래도 첫방이니 이거저거 해 준거고 다음번엔 아닐테니까 ㅋㅋㅋㅋㅋㅋ인가보고 너무 웃어서 지금 배가 아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열음 스케줄이나 빨리 잡혀라 ㅋㅋㅋㅋㅋ
이제 음원 나오는 화요일까지 어떻게 버티지? 
Back 무대를 보고 난 후의 내 모습.... 물론 저렇게 귀엽진 않습니다...
by 나생 | 2014/07/20 17:16 | 사랑이 죄인가요? | 트랙백 | 덧글(17)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